작성일 : 17-08-04 15:20
김주대시인의 미황사 가는길-한겨레
 글쓴이 : 다경
조회 : 123  
몸이 불편한 딸이 노모의 느린 걸음을 도우면서 갑니다. 산으로 난 길은 모녀가 흔들리지 않도록 허리 꾸불텅한 채로 한참을 엎드려 있고요. 산도 우선 저물지 않고 기다리는 중입니다.

원문보기: 
http://m.hani.co.kr/arti/opinion/column/805009.html#csidxe6abef26a59ea83bf4619a4d908b088 

 
 

Total 1,602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1602 문없는 문의 빗장을 열다 "금강스님과 함께하는 무문관 수행프로… 행봉이 01-05 77
1601 【무료수강-온라인】 직업능력개발 1급 자격증 교육생 선발 서울심리상담연… 12-29 38
1600 제9회 원효학술상(元曉學術賞) 공모!!! 불교문화 11-23 59
1599 해남 미황사서 28일 괘불재· 음악회 운영자 11-11 140
1598 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 괘불재 운영자 11-11 64
1597 <밝은사람들> 제16회 학술연찬회 : 소유, 행복의 터전인가… 쉐라온 11-01 59
1596 행복한 삶 사랑님 10-02 80
1595 추석선물은 템플스토어에서 템플 08-24 186
1594 혜민스님[마음산책] 미황사에서 아침을 송운 08-17 298
1593 김주대시인의 미황사 가는길-한겨레 다경 08-04 124
1592 산사가 품은 명품브랜드 템플스토어입니다. 템플 07-25 145
1591 생명생존 국민운동 본부입니다. 생명생존운동본… 07-25 57
1590 2017년 8월 '금강스님의 무문관(7박8일)' 신청 안내 마몸 07-05 317
1589 금강스님 BTN 북콘서트 운영자 06-21 118
1588 [물흐르고 꽃은피네]책읽어주는 스님, 정목입니다. 송운 06-20 175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129 129 378,1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