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성일 : 20-03-23 11:40
머위김치
 글쓴이 : 에포케
조회 : 298  
봄에

머위를 먹지 않으면

그건

봄이 아니다~^^
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운영자 20-03-23 14:53
 
침이 입안 가득 고이네요
 
 

Total 1,647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1647 금강시님 안녕하시제여. 은각 인사올립니다. (1) 恩覺 05-06 245
1646 <2020년 불교 학술 및 콘텐츠 공모> 안내 불교문화 03-24 336
1645 <2020년 불교 장학금 및 활동비 공모> 안내 불교문화 03-24 310
1644 머위김치 (1) 에포케 03-23 299
1643 애인 (1) 에포케 03-23 202
1642 출가란 무엇을 뜻하는가 / 법륜스님 에포케 03-10 213
1641 지금 출가를 꿈꾸는 그대에게 / 법정 스님 (1) 에포케 03-09 257
1640 인사 (1) 초록잣나무숲 03-06 220
1639 무문관 (1) 에포케 02-13 356
1638 설중매 표창민 12-31 523
1637 호탕하게 알아차리다. 에포케 12-18 588
1636 제10회 원효학술상(元曉學術賞) 공모 불교문화 12-12 447
1635 푸른 손의 처녀들/이이체 에포케 09-28 692
1634 무거운 쌀자루 (1) 에포케 09-27 672
1633 원효 에포케 09-27 575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386 526 791,09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