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성일 : 07-11-18 14:09
잘들계시죠?
 글쓴이 : 한아름
조회 : 5,619  
   http:// [919]

벌써 겨울이네요

중간고사를 보고 바쁘게 살아가다가 한숨을 돌리고 싶을때면

문득 미황사가 너무 그리워요

괘불제때도 시험에 겹쳐서 못내려가고

한번가야지 하면서도 자꾸 생기는 핑계들로 찾아 가보지도 못하네요

하지만

이번겨울 한문학당때는 꼭 갈꺼에요~!

자원봉사에 제자리 하나 남겨두세요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길상화 07-11-18 16:39
 
아름쌤,,,^*^ 오랜만이요..잘 지내는지 궁금하오..언젠가  우리가  다시볼날이  있겠죠?? 건강하게  잘 지내길...
팀장원산 07-11-24 08:37
 
날짜 나왔어요 *^^* 꼭!! 미황사에서 뵙고 싶습니다.
 
 

Total 4,307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4187 아름다운 탱화 감상하세요. (1) 수연 11-13 5664
4186 오늘따라 유난히.. 권혜경 09-06 5664
4185 2008년 1월 1일 따끈따끈한 미황사 (1) 지훈이삼촌 01-03 5664
4184 11월 입니다 (1) 현묵 11-01 5653
4183 알고 있으나 행하기 어려운 일 현묵 04-01 5640
4182 두번째 사진 지훈이삼촌 01-03 5624
4181 잘 돌아왔습니다. 감사했습니다. 조성자 10-13 5622
4180 잘들계시죠? (2) 한아름 11-18 5620
4179 ★안녕하세요,^^ 백상진 10-13 5614
4178 피콜로스님 (1) d이정균 08-16 5614
4177 그리운 이름! 미황사 다나 05-19 5614
4176 안녕하세요 한아름 06-06 5613
4175 괘불재 참가 신청 합니다. (1) 목향 10-02 5610
4174 첫 눈 사진과 괘불재사진.. 금강 12-06 5607
4173 카운트다운 금강지인 05-03 5605
 1  2  3  4  5  6  7  8  9  10    
351 587 899,96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