미황사 갤러리

키를 낮추고, 눈을 맞추고










봄의 여왕은 아무래도 벚꽃이 아닐까?


일시에 시선을 사라잡아 버리는 벚꽃을 따를 꽃이 이 봄에 또 있을까?


오늘은 키를 낮추고


조용히 키 작은 꽃과 눈맞춤한다.


작고 소소해서 그렇지 꽃송이 송이는 야문 매무새를 하고 있다.


가만히 들여다보고 있으면 조용히 말을 걸어온다.


"그래, 그래."


그 한 마디로 말없이 말을 나눈다.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

 Title : 키를 낮추고, 눈을 맞추고
 Name : 운영자
 Date 20-03-30 13:15
 Hit : 766
20200330_120529.jpg (229.7K), Down : 1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505.jpg (447.5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600.jpg (286.7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621.jpg (261.7K), Down : 1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722.jpg (350.8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847.jpg (282.3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0922.jpg (331.8K), Down : 2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1106.jpg (422.2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1202.jpg (326.1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20200330_121222.jpg (333.1K), Down : 0, 2020-03-30 13:15:31
△ 이전글


봄에만 먹을수 있는....
▽ 다음글


목련꽃