작성일 : 20-03-09 14:59
[연합뉴스] 미황사 자하루의 천불
 글쓴이 : 운영자
조회 : 391  
미황사 자하루의 ‘천불’
포토홈

미황사 자하루의 ‘천불’

(해남=연합뉴스) 전수영 기자 = 미황사는 1천270년의 역사를 지닌 사찰이다. 병풍처럼 펼쳐진 달마산 기암괴석을 배경으로 우뚝 서 있는 보물 947호 대웅전은 고색창연한 기품이 넘쳐흐른다. 대웅전 앞 누각 자하루에는 1천개의 돌부처가 있다. 건물 내부의 한쪽 벽면에 모양이 제각각인 돌 1천개가 빼곡히 걸려 있는데, 조병연 화가의 작품 '천불'이다. 영암에 사는 화가가 바닷가에서 굴러다니는 돌에 불상을 그려 넣은 것이다. 2020.3.7

swimer@yna.co.kr
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 
 

Total 157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7 [봄이 시작되는 곳, 해남] 1. 달마산이품은 천년고찰, 미황사 운영자 03-09 403
6 [스포츠서울] 아득한 땅끝마을... 비밀도 끝이 없네 운영자 03-09 385
5 [연합뉴스] 미황사 자하루의 천불 운영자 03-09 392
4 [연합뉴스] 봄이 시작되는 곳, 해남- 달마산이 품은 천년고찰, … 운영자 03-09 553
3 [KTX 매거진 2020년3월] 해남 달마고도 - 끝과 시작 운영자 03-16 601
2 [남도일보]해남 달마고도 남도 명품길 운영자 03-20 624
1 동아일보 2020년3월21일 '도솔천 그리며 오르다 땅끝 아름… 운영자 03-23 706
   11
83 515 881,854